산업은행·성장금융「2020년 성장지원펀드 운용사 선정」에 49개 운용사 지원, 2.6:1의 경쟁률 보여

김재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3/09 [10:18]

산업은행·성장금융「2020년 성장지원펀드 운용사 선정」에 49개 운용사 지원, 2.6:1의 경쟁률 보여

김재석 기자 | 입력 : 2020/03/09 [10:18]
[뉴스브라이트=김재석 기자]

▲     © 김재석 기자



산업은행(회장 이동걸) 및 한국성장금융(사장 성기홍)은 3월 6일(금) 마감한「2020년 성장지원펀드 위탁운용사 선정」제안서 접수 결과, 총 49개 운용사가 신청하여 2.6: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리그별로는 중견 3개사(1.5:1), 스케일업 성장(대형VC) 4개사(2.0:1), 스케일업 성장(일반) 15개사(3.0:1), 스케일업 혁신 16개사(2.7:1), 루키 11개사(2.8:1)가 각각 신청했다.
 
투명하고 공정한 심사과정을 통해 최대 19개의 위탁운용사를 금년 4월말 선정하여 2.5조원 이상의 펀드를 조성할 예정이다. 동 펀드는 성장단계의 혁신 벤처/중소/중견기업 및 4차산업혁명 분야에 중점투자될 예정이다.
 
한편, ’18~‘19년 성장지원펀드 출자사업은 5.7조원이 결성되어 조성목표 4.8조원 대비 약 19% 초과 달성하였으며, ’19년말 기준 1.4조원이 투자되어 투자기간 감안시 양호한 집행률을 보이며 대규모 모험자본 공급이 이루어지고 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