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99억의 여자' 구사일생 정웅인, 임태경을 향한 복수 다짐!

박지종 | 기사입력 2020/01/16 [11:20]

KBS 2TV '99억의 여자' 구사일생 정웅인, 임태경을 향한 복수 다짐!

박지종 | 입력 : 2020/01/16 [11:20]

▲ 사진=KBS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 방송 캡처


[뉴스브라이트=박지종] 지난 15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에서 구사일생한 홍인표(정웅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레온(임태경 분)에 의해 생매장당했던 홍인표는 숨겨두었던 나이프를 이용해 기지를 발휘, 죽음의 문턱에서 돌아올 수 있었다.

이후 홍인표가 처음으로 찾아간 사람은 정서연(조여정 분)이었다. 눈앞에 있는 정서연을 보며 반가운 마음을 느낀 것도 잠시, 정서연이 레온과 함께 있는 모습을 본 홍인표는 충격에 빠진 채 그들을 미행하기 시작했다. 뿐만 아니라 레온의 정체를 파악한 홍인표가 “세상을 다 속여도 넌 나한테 들켰어. 내 돈, 내 여자부터 되찾고, 그 구덩이에 묻어 주마”라고 말하며 복수를 다짐해 극의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이날 정웅인은 흙을 파헤치고 나온 후에 공기를 삼키는 모습부터 집에 돌아왔을 때의 안도감, 레온을 마주하고 복수를 꿈꾸는 모습까지 눈을 뗄 수 없는 디테일한 연기로 시청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극 말미 홍인표가 레온에게 협박 편지를 보내며 복수의 서막을 알린 가운데, 과연 복수가 성공할 수 있을지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한편, ‘99억의 여자’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