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자 전라도발언 지역 비하? "뿔, 이빨 나 있을 줄 알았다"

홍은비 | 기사입력 2019/06/10 [15:39]

홍자 전라도발언 지역 비하? "뿔, 이빨 나 있을 줄 알았다"

홍은비 | 입력 : 2019/06/10 [15:39]

▲ 유튜브 캡처     © 홍은비



[뉴스브라이트=홍은비]홍자의 전라도 발언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TV조선 `미스트롯`에서 3위를 차지하며 큰 인기를 얻은 가수 홍자는 6월 7일 전라남도 영광에서 열린 법성포 단오제 개막식에 참석했다.

해당 무대에서 홍자는 "전라남도 영광 단오제, 영광스러운 자리에 초대돼 영광이다. 이 멘트 꼭 해보고 싶었다. 영광 오면 다 하지 않냐. 식상한거 알지만 해봤다"고 말했다.

이어 "`미스트롯` 후 전라도 행사는 처음 와본다. (송)가인이가 경상도 가서 울었다. 그 마음을 내가 알 것 같다. 무대에 올라오기 전에 전라도 사람들은 실제로 보면 뿔도 나 있고 이빨도 있고 손톱 대신 발톱이 있고 그럴 줄 알았는데 여러분 열화와 같은 성원 보내주셔서 너무 힘나고 감사하다"고 이야기했다.

해당 발언이 뒤늦게 알려지며 온라인에서는 지역 비하 논란이 발생하고 있다.

한편, 해당 공연은 광주 MBC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됐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