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시은 아나운서, 이인권 피해 다녔다? 대체 어떤 일이? “사내 연애 절대 안 한다”

손헌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2/26 [08:57]

주시은 아나운서, 이인권 피해 다녔다? 대체 어떤 일이? “사내 연애 절대 안 한다”

손헌철 기자 | 입력 : 2019/02/26 [08:57]

▲ 에스엔에스     © 손헌철 기자



[뉴스브라이트=손헌철 기자]에스비에스 주시은, 이인권 아나운서가 화제의 중심에 올랐다.

 

26일 방송된 에스비에스파워에프엠 김영철의 파워FM’에는 주시은 아나운서와 이인권 아나운서가 출연해 직장인 탐구생활코너를 진행했다.

 

이날 주시은은 예쁜 시은 님 멋진 인권 님이 (스튜디오에) 앉아 있으니 화면이 확 사는 게 너무 좋다.”철옥디가 꽃밭에 있는 것 같다는 한 청취자의 메시지를 소개했다.

 

이에 디제이 김영철은 정말 스튜디오가 상큼하다.”라며 이인권 아나운서는 김우빈과 장기하를 닮은 것 같다. 정말 동안이다. 아나운서 보다는 연기자 해야 될 것 같다. 이런 이야기 들어본 적 있냐?”는 또다른 청취자들의 메시지를 전했다.

 

그러자 이인권은 들어본 적 있다.”라며 자신을 에스비에스에서 가장 어린 90년생 막내 아나운서다.”라고 밝히며 웃었다.

 

또한 김영철은 “‘주시은, 이인권과 사내 연애 절대 안해’, 주시은, 이인권 보다 공유가 좋아기사가 났는데 봤냐?”고 물었다.

 

이에 이인권 아나운서는 봤다라며 평소에 인사를 잘하던 주시은 아나운서가 2주 전엔 인사를 안 하고 고개를 숙이고 가더라. 왜 그런가 알아 보니 이런 얘기를 라디오에서 했더라며 다시 듣기를 통해 들어봤는데 좋더라고 소감을 밝혔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