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국내 육성 신품종 루비에스 사과 판매

김건우 | 기사입력 2020/09/14 [09:36]

롯데마트, 국내 육성 신품종 루비에스 사과 판매

김건우 | 입력 : 2020/09/14 [09:36]
[뉴스브라이트=김건우]

▲ 롯데마트, 루비에스 미니사과를 살펴보고 있는 모습     © 김건우



롯데마트가 전국 모든 점포에서 ‘루비에스’ 미니 사과를 판매한다. 루비에스는 2015년 농촌진흥청에서 육종, 선발한 국산 품종으로 새콤달콤한 맛이 일품이며, 일반 사과 대비 크기는 절반도 채 안되지만 당도가 높고 식감이 좋다.
 
경북 영천에서 재배한 국산 품종의 사과인 루비에스는, 탁구공 만한 크기에 무게는 약 70-80g 정도며 8월 말에 수확이 이루어진다.
 
롯데마트는 지난 2019년 영천 루비에스 유통센터/작목반과 협업해 약 2톤 가량의 루비에스를 출시해 완판했으며, 올 해도 영천 루비에스 유통센터와 협업, 약 50톤 가량을 매입해 선보일 계획이다.
 
일반적으로 국내에서 생산되는 사과는 ‘후지’ 품종으로 대표되는 부사 사과가 연중 약 70% 가량을 차지하고 있으며, 여름 햇사과는 ‘아오리’라는 외국산 품종이 주를 이루고 있다. 이에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이 2000년대 초부터 국내 품종의 육성 및 보급을 위해 지속 노력한 결과 연두색 여름사과인 ‘썸머킹’과 가을 햇사과인 ‘아리수’ 등 다양한 국산 품종을 선보이고 있다.
 
롯데마트는 루비에스 사과와 더불어 가을 시즌 햇사과를 국산 품종 위주로 운영하며 적극적으로 국산 품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대표 상품으로 ‘홍로’ 사과는 사과 품종 중에서도 높은 당도와 더불어 산도가 낮아 가을 시즌에 독보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홍로’사과를 필두로, ‘썸머킹’, ‘아리수’ 등도 적극적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이렇게 국내 신품종 확대는 롯데마트의 산지 운영 전략인 업스트림(Up-Stream) 구매를 기반으로 이루어진다. 업스트림이란, 상품 기획자가 산지 생산의 전반에 관여해 생산부터 수확/출하까지 관리하는 산지 직구매 방식이다.
 
롯데마트는 업스트림 구매 방식으로 루비에스 뿐만 아니라 포항사과, 나주 하우스 신고배 등을 총량 매입해 등급별로 자체 선별과정을 거쳐 경쟁력 있는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롯데마트 이은승 신선식품1부문장은 “롯데마트는 지역의 우수한 농산물을 지속 발굴해 나가고 있다”며 “추후에도 농가에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고, 고객에게는 믿고 먹을 수 있는 우수한 상품들을 선보일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