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관광공사, '2020 코리아뷰티앤코스메틱쇼' 온라인 개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있는 뷰티 중소기업의 홍보 마케팅 및 해외 판로개척 위해

김두영 | 기사입력 2020/08/28 [08:22]

인천관광공사, '2020 코리아뷰티앤코스메틱쇼' 온라인 개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있는 뷰티 중소기업의 홍보 마케팅 및 해외 판로개척 위해

김두영 | 입력 : 2020/08/28 [08:22]

▲   코리아뷰티앤코스메틱쇼 현장사진



[뉴스브라이트=김두영] 인천관광공사와 엑스포럼이 주최하고, 인천광역시가 후원하는 2020 코리아뷰티&코스메틱쇼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8월 27 ~ 28일, 양일간 비대면 온라인 행사로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어려워진 뷰티 중소기업의 홍보 마케팅 및 해외 판로개척을 위해, 국내외 바이어들이 온라인을 통해 기업의 정보 및 우수 제품 등을 관람할 수 있는 온라인 전시회와 해외바이어와 국내 중소기업이 직접 만나지 않고 1:1 수출상담을 할 수 있는 온라인 화상 수출상담회로 구성했다.
 
[온라인 전시회] 코로나19로 인해 뷰티 관련 전시회들의 지속적인 취소로 중소기업의 국내외 판로확보가 어려운 상황에서 국내외 어디서나 제약없이 참여할 수 있는 온라인 전시회를 개최한다. 국내 뷰티기업의 제품과 기술 등 각종 컨텐츠를 온라인으로 소개하고 이를 통해 K-뷰티의 우수함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으며, 언택트(Untact, 비대면) 방식의 마케팅툴을 선제적으로 도입함으로써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온라인 마케팅 서비스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이번 온라인 전시회는 중소기업의 마케팅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8월 27일(목) 개최되어 연말까지 상시운영 된다.
 
[온라인 화상 수출상담회] 또한 국내 뷰티기업의 해외 판로개척 및 수출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인천관광공사, 인천지방중소벤처기업청, 엑스포럼 주최로 온라인 화상 수출상담회도 개최된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해외바이어 초청 및 기존의 대면 마케팅이 현실적으로 어려운 상황에서 네팔, 러시아, 말레이시아, 베트남, 아랍에미리트, 중국, 키르기스스탄, 태국, 터키 등 해외바이어 9개국 24개사를 초청하여 새롭게 구축한 온라인 화상 시스템을 통해 국내 뷰티기업과의 1:1 수출상담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상담회는 OEM· ODM 전문 유통바이어, 신남방·CIS 등 국내 뷰티기업들이 선호하는 수출국가와 구매력있는 바이어들을 초청하여 수출상담을 통한 해외진출의 가능성을 높였으며 수출 전문컨설턴트의 사후관리를 통해 기업의 해외진출시 애로사항 및 계약 성사를 지원할 예정이다.
 
`인천관광공사 전시사업팀 정재균 팀장은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뷰티산업을 지원하기위해 온라인 개최라는 새로운 도전을 하게 됐다”며, “온라인 전시회 및 수출상담회를 통해 뷰티 관련 중소기업의 마케팅 활동 및 수출신장에 기여하고 K-뷰티가 다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