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윤홍근 회장, 신한은행과 기존 가맹점 및 예비 창업자에 금융지원 나서

김수빈 | 기사입력 2020/04/27 [19:02]

BBQ 윤홍근 회장, 신한은행과 기존 가맹점 및 예비 창업자에 금융지원 나서

김수빈 | 입력 : 2020/04/27 [19:02]


윤홍근 회장이 이끄는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 BBQ가 신한은행과 손잡고 기존 패밀리(가맹점) 및 예비 창업자들에게 금융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윤홍근 회장의 BBQ는 21일 문정동 제너시스 비비큐 사옥에서 윤경주 부회장과 신한은행 최영화 강동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 협약식을 열고, BBQ 창업을 계획 중이거나 매장을 운영 중인 패밀리에게 사업 자금 대출을 지원하는 내용의 신한 '프랜차이즈론'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신한 프랜차이즈론을 통해 BBQ 예비 창업자들은 초기 부담이 큰 보증금과 인테리어 비용을, 기존 패밀리들은 매장 운영에 필요한 운전 및 시설 자금에 대해 신용등급별로 최고 7000만원 이내에서 대출받을 수 있다. 거래조건에 따라 금리우대 적용도 가능해 어려운 경제 불황의 시기에 BBQ 창업 희망자들이나 패밀리들이 자금 운용상의 부담을 한 층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은행 프랜차이즈론은 본사 재무구조의 건전성과 향후 사업의 성장 가능성, 가맹점 매출 등 여러 분야에 대한 다각적인 심사를 거쳐 검증된 우량 프랜차이즈들을 대상으로 해당 브랜드의 가맹점주들과 창업 희망자들에게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는 맞춤형 대출 제도다.


최영화 신한은행 강동본부장은 “신한 '프랜차이즈론'을 통해 BBQ 패밀리 사장님들과 예비창업자 분들에 대한 성공적인 금융 지원을 발판 삼아 향후 윤홍근 회장의BBQ와 신한은행이 상호 윈윈(Win-Win)하는 협력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윤경주 제너시스 비비큐 부회장은 “금번 업무 협약이 올 상반기 코로나19로 촉발된 경기 불황 극복과 양사 상생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