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안길강+백지원 으르렁 케미 기대!

박지종 | 기사입력 2020/03/17 [13:17]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안길강+백지원 으르렁 케미 기대!

박지종 | 입력 : 2020/03/17 [13:17]

▲ 사진=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제공


[뉴스브라이트=박지종] 오는 3월 28일(토) 저녁 7시 55분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안길강(양치수 역)과 백지원(정옥자 역)의 으르렁 케미 모습을 공개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안길강은 송영달(천호진 분)의 친구이자 정육점 주인 ‘양치수’역으로, 백지원은 정옥분(차화연 분)의 동생이자 귀여운 매력의 소유자인 올드미스 ‘정옥자’로 분해 열연을 펼친다. 얼굴부터 따지는 ‘외모 지상주의’인 두 사람은 서로를 탐탁지 않아 하며 으르렁거리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안길강과 백지원의 심상치 않은 대치 상황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파트너 백지원을 눈앞에 두고도 다른 곳을 바라보며 헤벌쭉 웃고 있는 안길강과 그런 그를 바라보고 있는 백지원의 미묘한 만남이 포착된 것. 특히 두 사람의 어긋난 시선이 아슬아슬한 기류를 형성하고 있다.

안길강과 백지원이 펼칠 티격태격 케미는 오는 3월 28일(토) 저녁 7시 55분에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만나볼 수 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