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보, 10주년 맞은 소비자평가단, 소비자보호 강화에 앞장서

김재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3/09 [16:50]

DB손보, 10주년 맞은 소비자평가단, 소비자보호 강화에 앞장서

김재석 기자 | 입력 : 2020/03/09 [16:50]
[뉴스브라이트=김재석 기자]

▲ 지난 2월 18일 서울 대치동 DB금융센터에서 18기 소비자평가단 패널 15명과 DB손해보험 임직원이 "소비자평가단 발대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재석 기자



DB손해보험(김정남 대표이사 사장)은 지난 달 18일 서울 대치동 DB금융센터에서 소비자평가단 패널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18기 소비자평가단 발대식’를 가졌다고 9일 밝혔다.
 
소비자평가단은 회사의 상품 및 서비스 체험을 통해 고객 관점의 다양한 의견을 제안하여 회사와 고객의 소통을 잇는 역할을 하고 있으며, 2010년 4월 도입해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했다.
 
이번 18기에서는 2020 소비자 트렌드 연구를 시작으로 채널별 고객관리 및 보험가입, 창구응대, 홈페이지∙앱, 금융취약계층 서비스에 대한 체험 등의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지난 해 3월 손해보험 업계 최초로 도입한 소비자정책 자문위원 제도의 성과를 바탕으로 올해에도 계속하여 운영하고 있다. 소비자보호 외부 전문가가 ‘소비자평가단 발대식’ 및 ‘소비자정책위원회’에 직접 참석하여 소비자정책 및 고객서비스 품질 등에 대한 전문적이고 객관적인 자문을 함으로써 이를 회사의 정책에 반영하고 있다.
 
한편, DB손해보험은 지난 2010년 총 36가지의 「DB손해보험 서비스 스탠다드」를 수립하고 그 실천에 매진해 왔다. 2014년 고객과의 약속을 체계화한 「행복약속365」를 대내외에 선포하고 ▲소비자불만 적극 응대 체계를 통한 민원감축 ▲불완전판매 제어 체계 강화를 통한 소비자 신뢰 제고 ▲소비자평가단, 대학생 서포터즈, 고객바로알기 활동 등 소비자 소통 강화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한 소비자 정보 제공 편의성 제고 ▲CCO(최고고객책임자) 주관 소비자정책위원회를 통한 제도 개선 ▲임직원 참여 프로그램을 통한 소비자 중심 기업문화 확산 ▲고객안내자료 관리 고도화 및 품질 개선 ▲CS 모니터링 관리 체계 강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러한 소비자중심경영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한 결과, 한국표준협회 주관‘2019년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자동차보험 부문에서 1위에 선정된 바 있으며, 지난 해 12월 손해보험사 최초로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7회 연속 소비자중심경영(CCM) 인증을 수여 받았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소비자평가단 활동 등 소비자와의 소통을 보다 강화하여 소비자중심경영(CCM) 선도기업으로서 최고의 서비스 품질과 차별화된 고객가치 제공을 통해 고객의 행복한 삶을 만들기 위해 앞장서는 글로벌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